라이카 소포트 리모랜드

by 장 피고치

라이카 소포트 "리모랜드 by 장 피고치"

라이카 카메라의 다재다능한 즉석 카메라인 "소포트"의 첫 스페셜 에디션을 소개합니다. 카메라의 앞, 뒷면은 명쾌한 "Mr.리모" 이미지로 꾸며졌습니다. "Mr.리모"는 프랑스-이탈리아 출신의 포토그래퍼이자 사업가, 아트 컬랙터인 장 피고치(Jean Pigozzi)가 2007년 설립한 패션 브랜드 "리모랜드"의 메인 캐릭터 입니다. 

컬러감의 폭발

바로 지난해였습니다, 장 피고치는 베츨라에 위치한 라이카 본사 - 라이츠 파크(Leitz Park)를 방문했습니다. 이는 그가 평생을 사용해온 라이카 카메라의 생산 과정이 궁금해서였습니다. 그러던 와중 이곳에서 라이카 소포트 "리모랜드 by 장 피고치"에 대한 아이디어가 탄생하였습니다.

Mr.리모

Mr.리모는 장 피고치의 패션 브랜드 "리모랜드"를 상징하는 컬러풀한 캐릭터입니다. 이 캐릭터를 이번 소포트 스페셜 에디션의 앞, 뒷면에서 풍부한 컬러와 함께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전세계적으로 소량만 생산되는 이 리모랜드 에디션은 원래 오랜지, 화이트, 민트로 제공되던 소포트 카메라와 동일한 스펙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만 리모랜드 에디션에서는 특별 제작된 스트랩이 세트로 제공됩니다. 스트랩은 "아티잔&아티스트 (Artisan&Artist)"의 제품으로 Mr.리모 디자인이 적용되었습니다. 높은 품질의 나일론이 길이 조절 가능한 스트랩에 사용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블랙으로만 차려입은 모습을 보면 약간 슬퍼집니다.
장 피고치

라이카 갤러리 인터네셔널의 예술 관장인 카린 렌 카우프만 (Karin Rehn-Kaufmann)과의 대화에서 장 피고치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블랙으로만 차려입은 모습을 보면 약간 슬퍼집니다, 너무 쉬운 방법이지 않나요.?"

237365003

장 피고치의 사진은 대부분 흑백이지만 그의 컬러에 대한 애정은 대단합니다. 특히 옷에 있어선 말이죠. 그의 패션 브랜드 "리모랜드 Limoland"의 컨셉은 "베이지 색 옷을 입고 싶지 않은 부유한 중년 남성을 위한 옷"이라고 합니다. 장 피고치는 열정적인 아트 컬랙터이기도 합니다. 그는 전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아프리카 현대 미술 컬랙션을 가지고 있습니다. "리모랜드" 로고에는 탄자니아 마콩드 (Makonde) 족의 조지 릴랑가 (George Lilanga 1934-2005)의 그림인 "행복한 얼굴 happy face"의 이미지가 라이센스로 사용되었습니다.

Instant
놀라움

라이카 소포트는 다양한 촬영모드 (자동, 파티&피플, 스포츠&액션 그리고 마크로)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프로그램 셋팅도 가능합니다. 장 피고치는 소포트 카메라에서 가장 좋은 점은 컬러 혹은 흑백 필름을 고를 수 있는 점이라 했습니다, 그리고 카메라의 셀피 기능도 그가 마음에 쏙 들어하는 부분입니다.

More Details

장 피고치는 가끔 장난으로 본인이 "셀피의 창시자"라고 말합니다. 그는 최근에 "Me+Co-The Selfies"라는 사진집을 출간했습니다. Artbook Publishing에서 출간된 이 책에서는 포토그래퍼와 세계적인 스타들의 다양한 셀피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1972년부터 2016년까지 활동한 영화, 음악계의 스타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라이카 스토어와 딜러 스토어와 딜러 찾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