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카 M 스페셜 에디션

엄격한 기준으로 완성된 작품들

Leica는 1975년부터 꾸준히 엄격히 한정된 수량만을 생산하는 특별 에디션 모델을 선보여 왔습니다. Leica가 선보이는 우수한 품질의 특별 에디션 모델은 저명한 여러 예술가, 사진작가, 디자이너의 영감과 고품격 브랜드의 합작으로 탄생합니다. 이와 같은 Leica의 전통 덕분에, 필적할 데 없는 수많은 특별 에디션 모델이 그 품격에 걸맞은 완벽한 카메라 액세서리와 함께 출시돼 왔습니다.

이와 같은 한정판 모델은 Leica 공장에서 섬세한 수작업을 통해 생산되며, 각 모델은 그 품격에 걸맞은 매혹적이고 수준 높은 세트로 제공됩니다. 이와 같은 우수한 한정판 모델을 소장하는 특별한 경험은 각 한정판 Leica 카메라 세트를 위해 개발된 제품 상자를 개봉하는 순간부터 시작됩니다.

PAST SPECIAL EDITIONS – A RETROSPECTIVE OVERVIEW

Leica M Monochrom “Stealth Edition”

with Leica Summicron-M 35 mm f/2 ASPH.

The Leica M Monochrom special “Stealth Edition” was designed by Marcus Wainwright, founder and owner of the acclaimed fashion label “rag & bone.” Wainwright is also a dedicated Leica photographer who shoots with various Leica cameras, often in black and white using his M6.

Details

Leica-M_262_red_front_1512-x-1008

라이카 M (Typ 262) 을 레드-anodized 버전으로 만나보세요

2016년 12월 APO-Summicron-M 50 mm f/2 ASPH. 렌즈가 처음으로 레드-anodized 버전으로 발표되었습니다. 그 특별했던 렌즈에 이어 이번엔 라이카 M (Typ 262) 카메라가 동일한 피니시로 출시됩니다. 레드 APO-주미크론-M 50mm f/2 ASPH. 렌즈와 같이 전세계적으로 오직 100대만 발매되는 이 한정 에디션은 카메라의 탑 플레이트와 베이스 플레이트를 레드 anodized 마감으로 완성하였습니다.

Leica-M_262_red_back_1512-x-1008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_2 ASPH_2

The International Leica Society – 50th Anniversary

Special Edition APO-Summicron-M 50 f/2 ASPH.

2018 marks the 50th anniversary of the International Leica Society (LHSA). To commemorate the occasion, Leica has produced a special anniversary edition of the APO-Summicron-M 50 f/2 ASPH. The lens has been designed to resemble the Summicron 50 f/2, which was introduced in 1954 together with the Leica M3. Though originally launched as a retractable lens, it was subsequently also available as a rigid version from 1956.

The contemporary APO-Summicron-M 50 f/2 ASPH. exploits fully the capabilities of modern digital camera systems in terms of contrast and resolution. With the Special Edition, this unparalleled imaging performance has been combined with the vintage look and feel of a 1950s Summicron. The lens body features a brass exterior with either a black paint or silver chrome finish. The era of early Summicron lenses is further referenced in the separate lens hood and lens cover, both of which are also made of brass, and finished to match the selected lens.

The Special Edition is limited to 500 units, comprising 300 black paint and 200 silver chrome models. The distance scale is engraved in red, while all other engravings are inlaid either in white (on the black paint models) or black (silver chrome models). The special-edition serial numbers are shown on the aperture ring, while the LHSA logo is inscribed (without inlay) on the bayonet ring, just above the ‘Made in Germany’ lettering. In addition to the warranty card, test certificate and user manual, the premium-quality packaging also contains a certificate of authenticity.

Leica Camera AG has collaborated with the LHSA on several special editions to date. The Society, which also publishes a quarterly magazine titled ‘Viewfinder’, is specifically dedicated to the exploration of Leica’s history and products. Previous LHSA special editions include a set comprising a classic MP of 1956 with a retro-style Summilux-M 50 f/1.4 ASPH.; a black-paint M6 TTL; and a Leica MP (released in 2003) with Leicavit, in a hammertone finish.

Leica-APO-Summicron-M-red_M-Monochrom_front_960x640

유니크한 디자인 그리고 최상의 퍼포먼스

라이카 아포-주미크론-M 50mm f/2 ASPH. 레드 anodised 버전으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가장 샤프한 표준 렌즈인 라이카 아포-주미크론-M 50mm f/2 ASPH.를 레드 anodised 버전으로 이번 12월부터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눈을 사로잡는 이 유니크한 스페셜 에디션은 전 세계에 오직 100대만 출시되는 모델입니다.

Leica-APO-Summicron-M-red-Monochrom_left_960x640
grip_by_rolf_sachs_960x640_front

2016: Leica M-P „grip“ by Rolf Sachs

이 독특한 스페셜 모델은 아티스트이자 포토그래퍼인 롤프 삭스 (Rolf Sachs)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하였습니다. 라이카 M-P (Typ 240) "grip" by 롤프 삭스는 클래식 라이카 렌즈인 주미룩스-M 35mm f/1.4 ASPH. 와 한 세트를 이루고 있습니다. 한 눈에 들어오는 독특한 소재와 클래식한 카메라의 만남은 그 어느때보다 유니크한 카메라를 완성시켰습니다.
라이카 M-P "grip" 의 예외적인 비주얼은 당신의 사진에 대한 열정을 또 다른 새로운 방식으로 불타오르게 할 것 입니다.
이 세계적인 에디션은 엄격하게 79 세트만 제작되었으며 전세계 라이카 스토어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Read more

mp_grip_by_rolf_sachs_960x640_back

디자이너이자 예술가인 롤프 삭스의 블랙 패인트 라이카 M-P 레인지파인더 카메라는 그를 만나 완전히 새로운 스타일로 재탄생했습니다. 익숙했던 레더 트림은 빨강 색상의 고무 (rubber) 소재로 변경되었으며 눈에 뛰어 시선을 확 사로잡는 것 외에도 지금까지와는 다른 촉감 (haptic) 체험을 선사합니다.

카메라의 인그레이빙, 컨트롤 키, 그리고 렌즈의 표기 역시도 트림과 동일한 레드 포인트로 완성되었습니다. 렌즈의 인덱스 링에는 'rolf sachs' 라는 인그레이빙이 새겨져 있으며 스페셜 에디션의 고유 넘버 역시도 새겨져 있습니다. 카메라의 탑-덱 뒷면에는 'rolf sachs' 로고 타입이 디자이너의 서명 혹은 상징과 같이 새겨져 있습니다. 

라이카 M-P 'grip' by 롤프 삭스의 카메라와 주미룩스-M 35mm f/1.4 ASPH. 렌즈 스펙은 기존의 카메라 렌즈 모델과 동일합니다. 카메라는 라이카 디지털 레인지파인더 기술의 최신 기능을 탑재하고 있으며 렌즈는 와이드 앵글 클래식 렌즈로서 다재다능함을 뽐냅니다. 

이 스페셜 에디션은 튼튼한 블랙 하드-쉘 케이스와 함께 제공되며 이는 카메라 세트 외에도 추가적인 M 렌즈, 그리고 태블릿과 같은 개인적인 아이템을 함께 수납할 수 있습니다. 이번 롤프 삭스 에디션에는 렌즈와 케이스 외에도 라이카 SF 40 플래시, 코튼 케링 스트랩, 클리닝 도구, 그리고 카메라를 케이스에 넣지 않았을 때 단순히 보관할 수 있는 나일론 파우치가 모두 포함되어 있습니다.

M-P Titan_Front

2016: Leica M-P (Typ 240) Titan Set

카메라 바디의 거의 모든 부분을 티타늄으로 제작한 것은 Leica M-P(Typ 240) 타이탄이 최초입니다: 상판과 하부판 그리고 조작 부위가 모두 순수한 금속으로 부터 섬세하게 제작되었습니다. Leica의 본고장인 독일에서 생산된 이번 특별 한정판은 엄격하게 333개 제품만 생산되었으며, 렌즈설계에서 두 개의 걸작품을 선사합니다. Leica Summicron-M 28 mm f/2 ASPH와 Leica APO-Summicron-M 50mm f/2 ASPH. 또한, 카메라 렌즈가 양극산화처리된 티타늄 마감 처리로 생산된 것은 이번이 처음 입니다. ‘티타늄 에디션’ 카메라와 렌즈는 모두 기계공학 기술과 광학 기술의 융합의 순수한 완벽성을 표방합니다. 우수한 본 한정판 세트에 화룡점정을 찍는 것은 바로 카메라 바디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최상질의 검정 소가죽 스트랩입니다.

Read more

Summicron-M 1:2/28 mm ASPH._960x640

Leica는 한정판 카메라의 다섯 번째 모델로 티타늄으로 제작된 Leica M-P(Typ 240) 타이탄을 출시합니다. 카메라 바디와 모든 조작부는 순수한 금속으로 제작되었으며, 투명한 도료로 코팅되어있어 카메라 외면을 완벽하게 보호합니다. Leica M-P(Typ 240) 표준모델과 비교하였을 때, 한정판에서 두드러지는 특색은 검정 소가죽 바디 장식과 액세서리 Shoe에 각인된 특별판 제품번호가 있습니다. 더불어, Leica M-P(Typ 240) 타이탄은 표준형 제품과 동일한 성능과 혜택을 선사합니다.

또한, 사상 처음으로 티타늄 마감 처리된 취재전용 표준형 렌즈를 장비하였으며, 본 렌즈와 카메라는 완벽한 조화의 멋을 선사합니다. Summicron-M 28 mm f/2 ASPH는 또한 독일에서 생산되고, 이어서 알루미늄 배럴과 링은 본사가 위치한 독일 베츨라에서 고품질 티타늄 마감 처리로 양극산화처리 됩니다. 피트 단위의 초점 범위 거리 각인과 렌즈의 초점거리는 빨간색으로 부각되어 있으며, 이는 티타늄 마감 처리와 절묘한 대비를 이룹니다. 또한 한정판 제품의 렌즈 전면부 리테이닝 링에 새겨진 한정판 제품번호는 표준모델의 렌즈와 비교되는  돋보이는 특색입니다.

‘타이탄’ 한정판 세트는 동일 수준 렌즈의 이미지 처리 성능을 보장하는 본 모델의 참조렌즈입니다. 또한, APO-Summicron-M 50  f/2 ASPH의 배럴과 링은 알루미늄을 바탕으로 섬세하게 제작되었으며, 타이타늄 색상의 양극산화처리마감으로 완성되었습니다. 28 mm Summicron-M이 그러하듯, 피트 단위의 초점 범위 거리와 초점거리 각인은 빨간색으로 부각되어 있습니다. 본 렌즈의 특별 한정판 제품번호는 피사계 심도 링의 반대쪽에 각인되어 있습니다. APO-Summicron-M 50 mm f/2 ASPH는 Leica M-P(Typ 240) 타이탄과 Summicron-M 28 mm f/2 ASPH의 타이타늄 처리와 완벽하게 조화되어 한정판 세트의 매력을 완성합니다.

M-P Correspondent

2015: M-P Correspondent designed by Lenny Kravitz

Even as a child, the singer, songwriter and rock star, Lenny Kravitz, was fascinated by cameras. But rather than taking photos, he played with them and he never lost that fascination with them. Later in life, photographers he knew, renewed Kravitz’ acquaintance with cameras – with a Leica. But now, he was already an artist with curiosity and a particular talent for observing the world around him. Kravitz’ design, in the form of a classic reportage camera, is an homage to his first Leica.

Read more

USP-4-LENNY

Each of the125 strictly limited Leica M-P ‘Correspondent’ sets is unique in its own way. The exclusive Leica M-P ‘Correspondent’ set includes two exceptional lenses: a Summicron-M 35 mm f/2 ASPH. and a Summilux-M 50 mm f/1.4 ASPH. An elaborate wearing process performed completely by hand carefully rubs, scuffs and scratches the black enamel finish away in several places, on both the camera and lenses, to let the bright brass surface shine through. Every further touch influences the appearance of the set and begins new, hand-written chapters in the story of their design.

M-P Edition Safari

2015: M-P Edition Safari

The strictly limited LEICA M-P Edition ‘Safari’ is finished in olive green enamel. This unusual special finish has a long tradition at Leica. The first Leica cameras with this finish were originally designed and constructed for use in the field. Their reputation as robust and reliable tools under extreme conditions spread rapidly around the world. Today, this glorious heritage meets cutting-edge technology in an exciting symbiosis for lovers of Leica cameras – the breathtaking LEICA M-P Edition ‘Safari’.

Read more

USP-4_1-SAFARI

Constructed for artists and a work of art in itself. Perfection in every detail is reflected in the superior construction and finishing of the LEICA M-P Edition ‘Safari’. All visible metallic components of the camera and lens are meticulously machined from solid brass. The premium stove enamel finish in olive green makes the LEICA M-P Edition ‘Safari’ resistant to finger marks and scratches and withstands potential external dangers such solvents, chemicals and UV light.

The premium-quality LEICA M-P Edition ‘Safari’ set includes an equally exceptional lens – a Summicron-M 35 mm f/2 ASPH. – and a classic, round, full-metal lens hood. Adding the finishing touches to this superb set are camera high qualitycarrying strap and a case for SD memory cards and credit cards, both crafted from genuine cowhide. The refined and elegant appearance of these cognac-coloured premium leather accessories harmonises perfectly with the olive green of the LEICA M-P Edition ‘Safari’.

M Edition 60

2014: M Edition 60

60 years in focus – at the photokina 2014, Leica celebrated the 60th anniversary of the birth of the legendary Leica rangefinder system with a strictly limited special edition – the LEICA M Edition “LEICA 60”. 1954 saw the launch of the M3, the first Leica M-Camera to feature the fundamental characteristics of the Leica M-System – the ultimate in optical and mechanical precision and an intense focus on the essential parameters required for photography. Today, 62 years later, it is the combination of technical innovation and the undeniable capabilities of a classic camera that make the LEICA M Edition “LEICA 60” so unique and desirable.

Read more

The LEICA M Edition ‘LEICA 60’ concentrates completely on the essentials of photography. In the place of an LCD monitor screen, you will find just an ISO setting dial. All exposures are saved exclusively as RAW files in DNG format. Shooting with the LEICA M Edition ‘LEICA 60’ demands the same care and attention as when working with analogue models, yet its sensor and electronics represent the pinnacle of cutting edge technology. This unique camera allows the photographer concentrate completely on the subject or scene, and savour the instant of capturing a special moment.

The exclusive set comprises a digital Leica M (Typ 240) camera and a fast, Leica Summilux-M 35 mm f/1.4 ASPH. lens. All visible metallic elements of the camera and lens are made of solid, precisely-machined and finished stainless steel – resilience and permanence in equal measure, in an object of enduring value. The silky sheen of the LEICA M Edition ‘LEICA 60’ makes it incomparably desirable. Specially embossed, genuine-leather trim in anthracite adds the final touch to its premium appearanc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