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Leica M is an extraordinary camera. And it is most often found in the hands of extraordinary people.

People who see the big picture, who look twice, question triviality and recognise the unusual in everyday things. They think outside the box, look beyond the everyday and expand their own horizons. This all requires a particularly special tool – the Leica M.

M_Messsucher_960x640

M – as in ‘Messsuchersystem’

‘Messsucher’, the German term for a combined rangefinder and viewfinder, found in every Leica M, presents a bigger picture - a broader view of your subject - and opens up a whole new world of creative freedom. The rangefinder system enables the capture of authentic, natural images, taken from heart of real life itself. Photographers become part of the action and frame, whatever they wish to capture in the viewfinder – a scene, a mood, a moment. 

Read more

Meanwhile, the photographer can still see what’s happening outside the viewfinder frame. A decisive advantage in stark contrast to the dictates of the view through the finder of a single lens reflex camera. Here, you will see a finished picture in terms of framing and levels of sharpness. The rangefinder of a Leica M widens the photographer’s artistic horizons. At any moment in time, the photographer has complete control over all creative aspects of composition and subject framing. 

Made in Germany

Made in Germany

Long before sustainability became a familiar expression, the Leica M and its legendary lenses represented the epitome of enduring value, and were passed down in families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Nothing has changed. The timeless design, the manual craftsmanship and the use of only the finest materials guarantee unrivalled performance every day an exceptionally long working life. 

Read more

This is also true of the system compatibility of these precision instruments. A lens dating from 1954 can be used without hesitation with the latest digital models in the Leica M range. More than ever, the evolution of the Leica M has been characterised by the consistent implementation of a single concept: At the time of its launch, every M-Camera represented the pinnacle of the ‘technically possible’ – including only the features essential for photography. The combination of mechanical and optical precision, and absolute discretion, has been at the root of the Leica M-System’s success since its introduction more than 60 years ago – and has remained a winning formula for the future.

Ikonen

전설적인 포토그레퍼의 발자취

닉 우트, 혹은 엘리엇 어윗이나 토마스 호퍼와 같은 매그넘 포토그레퍼들은 모두 가슴 깊이 레인지파인더의 원칙을 품고 있습니다. 본질적인 사진적 욕구에 대한 단호한 집중력, 퀄리티에 대한 엄격한 수준, 이러한 그들에겐 언제나 크리에이티브 툴 (tool)로 라이카 M이 있었습니다. 그들이 촬영한 전설적인 사진들은 우리의 현실, 우리 주변의 세계에 큰 영향을 끼쳤습니다. 베츨라의 라이츠 파크에서 “36 aus 100” 전시로 익스클루시브한 셀렉션을 만나보세요.

Read more

전시에서는 라이카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오스카 바르낙의 우르-라이카 (Ur-Leica) 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이 카메라는 100년이 넘은 역사를 가지고 있으며 현 35mm 카메라의 시초이자 조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 카메라를 통해 "르포르타주 포토그레피"라는 새로운 장르가 열렸습니다. 많은 포토그레퍼가 라이카 M을 통해 세계를 탐험하게 되었고 우리의 삶에도 사진이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라이카 M 알 라 카르트

라이카 M 알 라 카르트

오직 당신만을 위한 유니크한 M 카메라를 만나보세요.

라이카 M 알 라 카르트는 특별한 라이카 M 혹은 라이카 M 모노크롬을 만나볼 수 있는 서비스 입니다. 당신만의 개성을 추가한 M 카메라를 만들어 보세요. 프리미엄 레더 피니시 선택부터 인그레이빙 까지, 당신만의 고유 아이템이 될 이 세상에 하나뿐인 카메라를 만나보세요. 당신의 M 카메라는 모두 독일 라이카 팩토리에서 숙련된 라이카 장인의 손을 통해 완성됩니다. 디테일 하나하나와 엄격한 완성도 관리에 고도의 집중력이 투하됩니다.

라이카 M 시스템, 더 큰 그림을 위한 선택.

Top